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전기문화
'거제 살인사건' 범인, 투신 자살…비극 왜 시작됐나? "전 아내 관련된 남성 무참히 살해"
(사진: 거제 경찰서)
거제 살인사건 범인이 사망했다.

8일 낮 거제시에 위치한 한 아파트에서 상가 사장을 살해한 한 남성이 흉기를 소지한 채 옥상으로 도주, 하루가 지난 끝에 투신 자살했다.

'거제 살인사건'의 범인으로 알려진 이 남성은 프로파일러와 오랜 시간 대화를 나눴으나, 극복하지 못한 채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

그가 살해한 상가 사장은 헤어진 전 아내가 근무했던 업체의 사장으로 알려져, 추측이 난무하고 있는 상황.

일각에서는 "전 아내에게 집착했다던데, 아내랑 관련된 남자라서 죽여버린 거 아니냐", "뭐가 사실이든 사람을 죽인 것은 비극이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현재 사망한 범인, 피해자 등에 대한 조사와 함께 전 아내에 대한 조사도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
작성 : 2019년 07월 09일(화) 09:43
게시 : 2019년 07월 09일(화) 09:43


심지원 기자         심지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9년 12월
1234567
891011121314
15161718192021
22232425262728
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