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일진다이아몬드, 700억 규모 유상증자 실시
자회사 일진복합소재 수소연료탱크 제조설비 확충에 선제적 투자
일진복합소재가 생산하는 ‘넥쏘’용 수소연료탱크,
일진다이아몬드(대표 변정출)가 자회사 생산 시설 투자와 신사업 확대를 위해 유상증자에 나선다.
일진다이아몬드는 12일 이사회 결의를 통해 700억원 규모의 증자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증자금액 700억원 중 600억원은 자회사인 일진복합소재(대표 김기현)의 수소연료탱크 생산시설 확충에, 100억원은 일진다이아몬드의 석유 시추용 '다결정 다이아몬드 컴팩트(PDC)' 사업 확대 등에 투자할 예정이다.
신주배정 기준일은 6월 28일이며, 1주당 신주 배정주식수는 0.2주로 주주배정 후 실권주 공모 방식으로 진행된다.

일진다이아몬드는 일진복합소재의 지분 82.8%를 보유한 모회사다.
정부는 ‘수소경제 활성화 로드맵’에 따라 2040년까지 수소차 620만대를 생산하고, 수소충전소 1200개소를 구축할 예정이다.
이와 관련, 일진복합소재는 국내 유일의 수소전기 차량용 연료탱크(타입4) 양산 기업으로서 정부의 로드맵에 적극 부응해 선제적 투자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일진복합소재는 2014년 현대자동차가 세계 최초로 상용화한 투싼 수소전기차에 연료탱크를 공급한 데 이어 차세대 수소전기차 ‘넥쏘’에도 연료탱크를 독점 공급하면서 양산 노하우를 축적했다.

최근에는 현대자동차의 양산형 수소전기버스에 수소 저장 시스템(모듈)과 연료탱크를 공급하는 업체로 선정됐다.
증자금액 가운데 100억원은 일진다이아몬드의 운영자금 및 미국 원유 생산량 증가에 맞춰 석유 시추용 PDC 사업 확대에 투자한다.
PDC는 공업용 합성다이아몬드를 이용한 산업용 공구 소재의 일종으로, 주로 석유 시추용 드릴 비트로 사용된다.

석유 시추용 PDC의 수요는 최근 미국이 최근 원유 생산량을 늘리면서 증가하고 있다는 게 회사측의 설명이다.
미국 에너지정보청(EIA)에 따르면 지난해 미국 원유 생산량은 일일 1096만배럴로 2017년 대비 17% 증가해 사상 최대를 기록했다. EIA는 올해도 미국 원유 생산량이 계속 증가해 일일 1230만 배럴에 달할 것으로 전망했다.

작성 : 2019년 06월 12일(수) 21:25
게시 : 2019년 06월 12일(수) 21:25


송세준 기자 21ssj@electimes.com        송세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9년 9월
1234567
891011121314
15161718192021
22232425262728
2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