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전기문화
'전 김포시의회 의장' 유승현, 아내 무차별 구타해 사망 "찔려서 생긴 상처?" 안면 자상多
전 김포시의회 의장 유승현 (사진: 유승현 블로그)
[전기신문=임혜령 기자] 전 김포시의회 의장 유승현의 '아내 구타 사망사건'이 불거졌다.

15일 경찰은 오후 5시께 전 김포시의회 의장 유승현이 본인의 집서 배우자 A 씨에게 무차별 폭력을 휘둘러 사망케한 혐의로 붙잡혔음을 전했다.

조사된 바로는 당시 A 씨와 음주 중이던 전 김포시의회 의장 유승현은 A 씨와 언쟁을 높이다 구타를 시작했다.

유승현은 "때렸는데...와이프가 갑자기 실신했다. 그래서 신고했다"고 진술했으나 대중의 반응은 차갑다.

특히 A 씨 전신에 구타 흔적과 안면쪽에 자상도 있어 도구사용 여부에 의심이 짙은 상황.

외과질환 용어인 '자상'은 날카로운 도구 등에 찔려 나타나는 상처 중 하나다.

이에 일부는 자상 흔적과 함께 전 김포시의회 의장 유승현이 "A 씨와 자주 다퉜다"고 말한 점을 들어 구타 시기에도 의심을 쏟고 있다.

경찰이 전 김포시의회 의장 유승현씨와 자상이 있는 A 씨의 사체 등을 파악 중에 있으나 대중의 분노는 거세지고 있다.
작성 : 2019년 05월 16일(목) 10:50
게시 : 2019년 05월 16일(목) 10:50


임혜령 기자         임혜령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9년 5월
1234
567891011
12131415161718
19202122232425
262728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