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KT·카카오모빌리티, 커넥티드카 연계 신규 모빌리티 서비스 개발 협력
‘기가 드라이브’와 ‘카카오T’ 플랫폼 결합 바탕
KT와 카카오모빌리티 관계자들이 스마트 모빌리티 사업 공동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KT와 카카오모빌리티가 ‘스마트 모빌리티 사업 공동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양사는 KT의 커넥티드카 플랫폼 ‘기가 드라이브’와 카카오모빌리티의 ‘카카오T’ 플랫폼 결합을 바탕으로 신규 모빌리티 서비스 개발을 위한 협력을 추진할 계획이다.

KT는 현대자동차, 벤츠 등 14개 완성차 제조사(OEM)에 커넥티드카 플랫폼을 제공하고 있다. 현재 약 186만대 규모로 추정되는 커넥티드카 시장의 약 46%(과기부 지난 1월 기준)를 차지하고 있다.

카카오모빌리티는 가입자 2200만명을 확보한 국내 모빌리티 플랫폼인 카카오T를 통해 택시를 비롯 대리운전, 전기자전거, 내비게이션에 이르기까지 종합적인 이동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양사는 이번 협력을 통해 완성차, 커넥티드카 플랫폼, 기업과 고객간 거래(B2C) 서비스가 하나로 연결되는 서비스형 모빌리티(MaaS)를 추진해나간다는 계획이다.

KT와 카카오모빌리티는 각사가 보유한 상호 채널의 공유를 통해 신규 모빌리티 사업을 개발함으로써 고객 만족도를 높인다는 복안이다. 이를 위해 5G 네트워크를 활용한 KT의 자율주행 및 차량관제 기술과 카카오모빌리티의 카카오T 서비스를 연계하는 방안도 검토한다는 방침이다.
작성 : 2019년 04월 15일(월) 13:37
게시 : 2019년 04월 15일(월) 13:37


이근우 기자 lgw909@electimes.com        이근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9년 6월
1
2345678
9101112131415
16171819202122
23242526272829
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