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SK루브리컨츠 “동남아 공략 첫 무대는 베트남”
“FC 바르셀로나 스폰서십 통해 축구 마케팅 실현”
SK루브리컨츠(대표이사 사장 지동섭)가 연간 윤활유 수요가 1500만 배럴을 넘나드는 동남아시아 시장의 첫 무대로 베트남 시장 공략을 강화한다고 밝혔다.

1일 SK루브리컨츠에 따르면 3월 30일 베트남 최대 규모 복합 쇼핑몰 하노이시 사비코 메가몰(Savico Megamall)에서 SK ZIC-FCB 브랜드 론칭 행사를 열었다. FC 바르셀로나 스폰서십을 활용한 스포츠 마케팅을 통해 베트남 윤활유 시장 공략을 가속화하겠다는 전언이다. 이는 지난 1월 베트남 호찌민시에 브랜드 론칭 행사를 연 데 이은 두 번째 행사이다.

베트남은 태국, 인도네시아에 이어 동남아에서 세 번째로 큰 윤활유 시장으로 지난해 자동차 판매량이 2017년 대비 약 27% 증가한 28만7000여 대를 기록하는 등 윤활유 시장의 폭발적 성장이 예상되는 장소다. 또 베트남 교통수단의 95%를 차지하는 오토바이 등록 대수는 4550만대 수준으로 베트남 윤활유 매출의 주요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

지난해 8월 SK루브리컨츠는 FC 바르셀로나와 스폰서십을 체결하면서 한국을 포함해 윤활유 시장 성장 잠재력이 높은 지역인 베트남, 태국, 중국, 러시아 등을 적용 지역으로 설정했다. 이에 따라 이 지역에서는 SK ZIC 관련 제품, CF 등 모든 영역에서 FC 바르셀로나 로고와 소속 선수 이미지를 독점 사용할 수 있다.

특히 최근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 국가대표팀이 각종 국제대회에서 선전을 이어가며 축구 열기가 최고조에 이른 상황에서 세계적인 명문 클럽인 FC 바르셀로나와 협업한 SK ZIC 브랜드의 마케팅 효과가 클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날 행사에는 베트남 축구 국가대표 두유맹(Do Duy Manh)과 도흥중(Do Hung Dung), 베트남 현지 윤활유 업계 관계자, SK루브리컨츠 관계자 등 200여 명이 참석했다.

SK루브리컨츠 관계자는 “FC바르셀로나의 인지도를 SK ZIC와 접목한 스포츠 마케팅을 시작해 베트남 시장을 적극적으로 공략하고 있다”며 “최근 축구 열기가 높아진 베트남에서 SK ZIC-FC 바르셀로나 제품을 통해 브랜드 인지도를 높이고 실질적으로 제품 판매량 확대로까지 이어질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다.
작성 : 2019년 04월 01일(월) 18:11
게시 : 2019년 04월 01일(월) 18:11


박정배 기자 pjb@electimes.com        박정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FC 바르셀로나 | SK루브리컨츠 | 베트남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9년 8월
123
45678910
11121314151617
18192021222324
25262728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