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철도공단, 수도권 8개 노선에 2020년까지 재난방송수신설비 설치
2025년까지 전국 확대설치 나선다
철도공단이 재난방송수신설비를 설치할 수도권 광역철도 8개 노선.
철도시설공단이 수도권 8개 노선에 재난방송수신설비를 설치한다.
24일 한국철도시설공단(이사장 김상균)은 수도권 광역철도 분당선 등 8개 노선을 이용하는 철도 이용객들이 터널이나 지하구간에서도 DMB 시청과 FM 라디오를 청취할 수 있도록 재난방송수신설비 설치공사를 2020년까지 완료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FM‧DMB 재난방송수신설비가 설치되는 수도권 8개 노선은 철도 이용객이 많은 ▲과천선(금정∼선바위) ▲안산선(오이도∼금정) ▲용산선(용산∼가좌) ▲분당선(수원∼왕십리) ▲중앙선(청량리∼용문) ▲일산선(대화∼지축) ▲수인선(인천∼수원) ▲경춘선(망우∼금곡)의 터널 및 지하구간 113km이다.
철도공단은 국가가 관리하는 전국의 길이 200m 이상 철도터널 및 지하구간 574개소 중 FM‧DMB 수신 설비 미설치 또는 개량대상 529곳을 대상으로 총 1250억원을 투입해 2025년까지 단계적으로 설치한다는 방침이다.
김영하 철도공단 시설본부장은 “이번 사업이 완료되면 수도권 광역철도 구간의 터널 및 지하구간에서도 DMB와 FM 라디오를 통해 방송을 시청하거나 청취할 수 있어 철도 이용객들에게 서비스가 확대될 것”이라며 “더불어 긴급 상황 발생 시 실시간으로 재난정보 전파가 가능해져 철도 이용객들의 안전을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작성 : 2019년 01월 24일(목) 11:49
게시 : 2019년 01월 24일(목) 11:49


윤대원 기자 ydw@electimes.com        윤대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9년 8월
123
45678910
11121314151617
18192021222324
25262728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