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할리데이비슨 전기 모터사이클, 삼성SDI 배터리 '장착'
美 CES 행사서 라이브와이어 오픈 행사 진행
1회 충전 주행거리 약 180km, 제로백 3.5초
[ 해당기사 PDF | 날짜별 PDF ]
할리데이비슨(Harley-Davidson)이 처음 출시하는 전기 모터사이클에 삼성SDI 배터리 팩을 탑재한다.
모터사이클 회사 할리데이비슨(Harley-Davidson)이 처음 출시하는 전기 모터사이클에 삼성SDI 배터리 팩을 탑재한다.

삼성SDI는 할리데이비슨이 8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CES 2019에서 첫 전기 모터사이클인 ‘라이브와이어(LiveWire)’ 오픈 행사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할리데이비슨의 첫 전기 모터사이클은 2014년 '프로젝트 라이브와이어'로 시작해 삼성SDI와의 4년여 협업 끝에 ‘라이브와이어 모터사이클’로 거듭났다.
삼성SDI가 공급하는 각형 배터리의 견고한 구조와 안정적인 팩 설계 기술을 인정해 SDI 배터리 팩을 사용했다는 것이 할리데이비슨의 설명이다.

할리데이비슨은 2014년에 체험 행사를 진행하며 라이더들로부터 주행거리를 늘려달라는 요구를 받아 본격적인 전기 모터사이클 개발에 착수했다.

할리데이비슨과 삼성SDI는 기술 협업으로 1회 충전 주행거리가 97㎞ 정도였던 첫 모델과 비교해 2배 가까이 늘어난 약 180㎞까지 향상했다.

‘라이브와이어’는 주행거리뿐만 아니라 제로백(100㎞/h 도달시간)이 3.5초이고, 라이더들 간 또는 모터사이클과 라이더 사이의 정보 전달은 물론 위치 추적까지 연결성이 강화된 것이 특징이다.

전기 모터사이클에도 배터리를 공급하게 된 삼성SDI는 할리데이비슨과의 협력을 통해 전기차용 배터리뿐만 아니라 전기 모터사이클까지 다양한 EV(Electric Vehicle) 애플리케이션을 확대하고 있다.

김정욱 삼성SDI 부사장은 "전기차에서 전기오토바이까지 배터리 공급선을 다변화한 점은 매우 의미 있는 일"이라며 "배터리는 운송 수단이 지속적으로 혁신할 수 있는 원동력이며 우리의 차별화된 배터리 기술과 제품으로 혁신을 선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작성 : 2019년 01월 08일(화) 12:03
게시 : 2019년 01월 08일(화) 12:50


문수련 기자 moonsr@electimes.com        문수련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9년 1월
12345
6789101112
13141516171819
20212223242526
2728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