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S-OIL, 부상 소방관에 ₩6000만…31명 대상
‘소방영웅지킴이’ 프로그램 10년째
박정배 기자    작성 : 2018년 11월 22일(목) 06:53    게시 : 2018년 11월 22일(목) 06:53
S-OIL이 21일 서대문소방서에서 공상소방관 치료비를 전달하고 있다.
S-OIL(대표 오스만 알 감디)이 부상을 입은 소방공무원에게 격려금을 전달했다.

22일 S-OIL에 따르면 21일 서대문소방서에서 열린 ‘공상소방관 치료비 전달식’에서 화재진압과 응급구조 활동 중 부상을 입은 전국의 소방관 31명에게 격려금 6000만 원을 전달했다. S-OIL은 10년째 ‘소방영웅지킴이’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부상소방관에게 치료비를 전달하고 있다고 전했다.

S-OIL 관계자는 “위험한 사고 현장에서 시민들의 안전을 지키다 질식, 추락, 화상, 감전 등으로 부상당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방관들에게 위로와 작은 도움이 되길 바란다”면서 “S-OIL은 앞으로도 사회의 수호자인 소방관들의 사기 진작과 소방가족의 생활 안정을 돕기 위해 소방영웅지킴이 프로그램을 지속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S-OIL은 2006년부터 한국사회복지협의회와 함께 ‘소방영웅지킴이’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소방관 순직 시 유가족에게 3000만 원을 지급한다. 매년 소방관 유자녀 100여 명에 장학금을 지원한다.

또 ‘올해의 영웅 소방관 시상식’ ‘소방관 부부 휴(休) 캠프’ 등을 운영하고 있다.


박정배 기자 pjb@electimes.com        박정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S-OIL | 소방공무원 | 소방관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20년 8월
1
2345678
9101112131415
16171819202122
23242526272829
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