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전기문화
티와이그룹 ‘2세 경영’ 전면에...혁신 아이콘 될까
티와이그룹이 ‘2세 경영’을 전면에 내세웠다.

티와이그룹은 지난 1일자로 김문관 회장의 장남 김성준 씨(34)를 대표로 선임했다고 밝혔다.

티와이그룹 관계자는 “김성준 대표는 티와이그룹의 미래 성장 전략 및 새로운 형태의 신규 사업을 발굴하는 역할을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 대표는 1984년생 서울 출신으로 원주고등학교를 졸업해 연세대학교에서 경제학을 전공했으며, 중앙일보, 조세일보 등에서 기획 및 마케팅, 홍보 등 다양한 분야에서 실무경험을 쌓았다. 또한 한양대학교 대학원 정책학과를 다니며 일과 공부를 병행하기도 했다.

김 대표는 2013년 독립해 광고 전문 회사 태영미디어를 창업했다. 이후 회사 규모가 커져 티와이미디어로 법인화하여 영화 및 드라마 PPL 광고, 대기업·정부 광고, 컨설팅, 엔터테인먼트 사업 등 다양한 분야에서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연예전문지 스타일보, 애완동물 전문지 미디어펫을 창간해 운영 중이다.

김대표는 “티와이그룹은 작년도 기준 200억원 이상의 매출을 올렸다. 전체 매출에서 태영화학의 매출이 70%가 넘는 상황”이라며, “올해는 새로운 사업을 통해 제조업이 아닌 IT에서의 매출을 극대화해 올해 500억원 이상의 매출을 올리는 것이 목표다”라고 강한 포부를 밝혔다.
[티와이그룹 인사동정]

티와이그룹 상무이사 윤형식(스타일보 대표)
작성 : 2018년 06월 13일(수) 17:04
게시 : 2018년 06월 13일(수) 17:04


이수민 기자         이수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9년 12월
1234567
891011121314
15161718192021
22232425262728
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