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산업 뉴스&피플 금융.부동산 오피니언 전기문화
전력
원자력
에너지
월드뉴스
한전, 설 연휴 대비 전력시설 특별점검
복합변전소, 통신보안설비, 대형공사장 등 취약설비 조사
[ 날짜별 PDF ]
한전은 지난 5일부터 설 연휴기간 안정적인 전력공급을 위한 전력설비 특별점검을 시행하고 있다.
한국전력공사(사장직무대행 김시호)는 지난 5일부터 설 연휴기간 안정적인 전력공급을 위한 전력설비 특별점검을 시행하고 있다.
18일까지 이뤄지는 이번 점검은 경영진 및 본사 주요 부서장 주관으로 전력분야 국가안전대진단 추진현황과 다중이용시설이 있는 복합변전소(47개소)의 화재 취약설비를 중점적으로 조사함으로써 전력시설물의 안전을 확보하기 위한 것이다.
한전은 또 설 연휴기간 비상근무 및 보고체계를 강화해 불시 정전에 대비한 비상대응 태세를 구축 운영한다. 설 연휴기간에도 고객센터(☏123)와 ‘스마트한전’ 앱을 운영해 전기관련 민원에 24시간 대응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한전은 전국에 산재한 송전선로 2,810회선, 변전소 839개소, 배전선로 10,367회선 등 전체 전력공급설비 뿐만 아니라 통신보안설비 및 대형공사장까지 전력분야 전반에 결처 지난 5일부터 3월 30일까지 전력분야 국가안전대진단을 시행하고 있다.
특히 국가안전대진단의 실효성을 높이기 위해 화재취약시설 집중점검, 첨단장비・기술을 활용한 설비점검을 집중 추진하며, 정부 방침에 따라 안전점검 실명제, 국민참여 확대, 점검결과 대국민 공개를 추진할 예정이다.
이번 ‘전력분야 국가안전대진단’ 점검 결과에 따라 보수・보강이 시급한 사항은 즉시 또는 조속한 시일(1~2개월)내에 조치를 완료할 예정이며, 전력분야의 불합리한 안전관련 법령과 제도의 적정성 등에 대해서도 지속 검토해 개선해 나갈 계획이다.
아울러 국민들이 생활주변의 전력분야 위험요소를 발견, 행정안전부 ‘안전신문고’에 입력하면 한전의 자체 ‘신문고’ 시스템에 연계돼 위험요소를 신속하게 처리하고 있다.
한전은 앞으로도 지속적인 설비점검을 통해 정전예방활동을 강화하고 신속한 전력설비 복구체제를 구축, 안정적인 전력공급에 만전을 기할 방침이다.

작성 : 2018년 02월 14일(수) 10:58
게시 : 2018년 02월 14일(수) 10:59


최창봉 기자 ccb1970@electimes.com        최창봉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 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8년 2월
123
45678910
11121314151617
18192021222324
252627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