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산업 기업 뉴스&피플 금융.부동산 오피니언 전기문화
정치
정책
화제의 인물
만나봅시다
인사·동정
전력 분야 공공기관 기관장 6명 나란히 취임
유향열 남동발전 사장·박형구 중부발전 사장·박일준 동서발전 사장·조영탁 전력거래소 이사장·박성철 한전KDN 사장·이배수 한국전력기술 사장 13일 취임식
[ 해당기사 PDF | 날짜별 PDF ]
유향열 한국남동발전 사장과 박형구 한국중부발전 사장, 박일준 한국동서발전 사장, 조영탁 전력거래소 이사장, 박성철 한전KDN 사장, 이배수 한국전력기술 사장 등 전력 분야 공공기관장이 13일 나란히 취임식을 갖고 공식 업무를 시작했다.
신임 사장들은 취임사를 통해 정부의 에너지전환 정책에 적극 부응하고, 국민과 사회로부터 사랑받는 공기업이 되는데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유향열 남동발전 사장은 “정부의 에너지전환정책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투명하고 공정한 업무처리를 통해 국민에게 신뢰받는 기업이 되도록 노력하겠다”며 “겸손한 자세로 상대방의 이야기를 잘 들어주는 직장, 이해와 배려, 그리고 사랑이 넘치는 직장 문화를 함께 만들어나가자”고 당부했다.
박형구 중부발전 사장은 “환경의 변화를 끊임없이 주시하고, 학습하며, 명확한 의사결정을 위해 내외부의 다양한 의견을 청취하는 열린 CEO가 될 것”이라며 “‘모두가 하나 되어 새롭게 성장하는 New KOMIPO’라는 시작을 위해 조직 간, 상하 간, 노사 간, 성별·근무지별간의 장벽을 허물고, 모든 직원들이 한마음이 되는 한국중부발전을 만들 것”이라고 전했다.
박일준 동서발전 사장도 취임식에서 “국민과 사회로부터 사랑받는 회사로 거듭나기 위해 혁신의 조직문화를 바탕으로 사회적 가치 실현을 대표하는 에너지 공기업이 되도록 노력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조영탁 전력거래소 이사장 역시 “공정경쟁과 에너지 전환을 위한 ‘도매시장제도 개선’, 기후변화와 재생에너지 간헐성에 대비하는 ‘혁신적 계통운영체계 구축’과 에너지 전환의 장기안전성을 담보할 수 있는 ‘계획 및 정책 지원체계의 정립’ 등을 주요 과제로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박성철 한전KDN 사장은 “4차 산업혁명에 발 빠른 대처를 위해 관련 핵심 기술력을 확보하고, 신재생에너지와 ICT 융합을 기반으로 한 사업확장을 추진할 것”이라며 “역할과 책임에 충실한 공기업으로서 일자리 창출, 비정규직의 정규직화, 사회적 약자 배려 등 사회적 가치 실현에 앞장서고, 지역사회 발전과 중소기업 동반성장에도 많은 관심과 노력을 기울이겠다”는 경영방침을 밝혔다.
이배수 한국전력기술 사장도 “에너지전환 정책 등 경영환경 변화에 대응해 근본적인 변화와 혁신이 요구되고 있다”며 “기술의 불모지에서 세계적 기술회사로 성장한 저력을 바탕으로 지속성장이 가능한 에너지 기술회사로 거듭날 것”을 힘줘 말했다.
작성 : 2018년 02월 13일(화) 16:02
게시 : 2018년 02월 14일(수) 09:58


정형석 기자 azar76@electimes.com        정형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 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8년 6월
12
3456789
10111213141516
17181920212223
24252627282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