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산업 뉴스&피플 금융.부동산 오피니언 전기문화
금융
부동산
증권
경제일반
1월 가계대출 5조원 증가
新DTI 시행 전 대출 쏠림, 일시적 현상
[ 날짜별 PDF ]
지난달 가계대출이 5조원 가량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금융당국이 9일 발표한 ‘2018년 1월중 가계대출 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금융권 가계대출은 5조원 증가해 전년 동월(3조원) 대비 2조원 증가했다. 다만 지난달(6조1000억원)에 비해서는 증가세가 둔화됐다.
은행권에서는 인터넷전문은행, 설 연휴기간 변경, 신DTI 시행 전 주택관련 자금 수요 등으로 2조7000억원 증가를 기록했다.
기타대출은 인터넷전문은행 효과(7000억원), 설 연휴기간 변경 등으로 전년 동월 대비 2조1000억원 늘어난 1조4000억원으로 집계됐다.
상호금융은 4000억원, 보험 4000억원, 저축은행 3000억원, 여전사 1조2000억원 늘어난 것으로 집계됐다.
금융당국은 지난달 금융권 가계대출이 증가한 것은 인터넷전문은행, 신DTI 시행 전 대출 쏠림현상 등 일시적 현상이라고 분석하고, 앞으로도 철저한 모니터링과 관리 감독을 강화해 나갈 방침이라고 밝혔다.
한편 당국은 2~3월 중으로 주택담보대출 취급규모가 큰 영업점을 대상으로 LTV(주택담보대출비율)·DTI 규제 준수 여부 등을 집중 점검하고, 규정 위반사항 적발 시 엄정한 제재할 방침이다.
작성 : 2018년 02월 09일(금) 15:30
게시 : 2018년 02월 09일(금) 15:30


윤정일 기자 yunji@electimes.com        윤정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 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8년 2월
123
45678910
11121314151617
18192021222324
252627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