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력에너지 산업ㆍ기업 시공ㆍ안전 정책ㆍR&D 오피니언 피플inSide 전기家
LS전선, 中 우시 생산법인 ‘LSCW’ Pre-IPO로 450억 확보
[ 해당기사 PDF | 날짜별 PDF ]
LS전선은 중국 장쑤성 우시市 생산법인 LS Cable&System Wuxi(이하 LSCW)의 상장 전 투자유치(Pre-IPO)를 통해 약 447억원(446억6877만6972원)의 자금을 확보했다고 8일 밝혔다.

LSCW의 지분 47%는 파라투스인베스트먼트에 매각됐다.

LSCW는 LS전선이 2003년 중국 우시산업단지에 설립, 전기자동차용 고전압하네스, 자동차 케이블과 알루미늄 부품, 산업기기 케이블, 그리고 대형 건물에서 전선 대신 사용되는 버스덕트(bus duct) 등을 생산하는 기업이다.

320여 명이 근무하고 있으며, 2016년 매출 1252억원, 영업이익 84억원을 기록했다. 영업이익률은 고전압 하네스 등 고부가가치 제품의 판매 확대로 2012년 3%에서 2016년 6.7%로 2배 이상 증가했다.

특히 LSCW는 전기차에 사용되는 고전압 하네스 분야 중국 시장 5위권에 있으며, 중국 정부가 전기차 산업을 적극 지원함에 따라 가파른 성장이 기대되고 있다.

세계 1위 전기차 업체인 BYD를 비롯, 둥펑자동차, 제일자동차, 베이징자동차, 광저우자동차 등에 공급되고 있다.

LSCW는 전기차 하네스를 성장 동력으로 2020년까지 매출이 2배 이상 성장할 것으로 예상되는 등 성장성을 높게 평가받고 있으며, 3년 내 홍콩 증시에 상장을 고려하고 있다.

무엇보다 중국 전기차 시장의 급속한 성장에 힘입어 고전압 하네스 분야 매출은 2016년 100억원에서 2020년에는 600억원으로 6배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며, 추가 생산능력 확보를 위해 우시의 2500㎡(756평) 부지에 공장 증설을 진행 중에 있다.
작성 : 2017년 09월 11일(월) 09:19
게시 : 2017년 09월 11일(월) 09:20


김병일 기자 kube@electimes.com        김병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 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7년 9월
12
3456789
10111213141516
17181920212223
24252627282930